Recent Articles

COLUMN

메탈 몇 장 #2 : 2017년 상반기

2017년 7월 21일

2017년 상반기의 메탈 얘기를 하면서 반응이 좋으면 또 올라올 수 있다는 얘기를 했었습니다. 사람은 자기가 한 말을 주워담을 줄 알아야 한다는 성현의 말씀이 있는지라, 잠시 최근 제가 작성한 최근 몇 글의 반응을 살펴보았습니다. 물론 기준은 주커버그의 힘을 빌어 페이스북 좋아요 수로 했습니다. [더 보기]

메탈 몇 장 : 2017 상반기

2017년 7월 14일

바로 내일도 내다보기 어려운 게 인생사인지라 이명의 미니뷰도 쉰 지가 꽤 오래 되었습니다. 메탈웹진으로 자리매김하려는 듯한 이명의 이미지를 제고하려는 의도의 발로인 측면도 있었습니다만 미니뷰를 통해 소개되었어야 할 앨범들도 재고 쌓이듯 차곡차곡 쌓여만 갔던 시간이었습니다. 원래 [더 보기]

R.I.P. Chris Cornell 1964-2017

2017년 5월 23일

Chris Cornell의 부고를 어느 해외 메탈 웹진에서 접했다. 잠깐이지만 Chris Cornell의 이름을 메탈 웹진에서 발견했다는 게 뭔가 의외다 싶었지만 막상 손가락 빨며 생각해 보면 그리 신기할 일도 아니다. 확실히 Soundgarden이나 Alice in Chains는 그 시절 시애틀 밴드들 중에서는 가장 메탈 팬들의 귀를 잡아끌 만한 [더 보기]

검열이 더 독해진 시대

2017년 2월 11일

화사한 파스텔 톤으로 색채를 꾸민 화면 구성이 인상적이다. 더불어 체육관 안에서 SMP 특유의 군무를 보여주는 춤 동작은 어린 친구들의 노력을 단박에 전달하는 연출이기도 하다. 이런 장점에 비해 NCT DREAM의 새 싱글 ‘마지막 첫사랑’에서 상당히 ‘구식’으로 비치는 장면은 여교사를 향한 일곱 [더 보기]

혼자 노는 곳

2016년 12월 29일

며칠 전 두 가지 일이 있었다. 첫 번째는 4년간 늘 머리를 맡겼던 합정역 근처 미용실을 방문했는데, 차를 몰고 가서 머리를 한 다음 할 게 없다는 걸 깨달은 일이다. 현재 거주지가 강남 쪽이라 토요일 낮에 홍대를 가는 것은 많은 시간을 할애하는 용기가 필요한데, 나는 끝나고 아무것도 할 것이 [더 보기]

싼 게 비지떡

2016년 8월 28일

애플은 언제나 언론에서 다루기 좋은, 재밌는 회사다. 이번에도 애플 뮤직이 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하자마자, ‘앞으로 어떨 것이다.’ ‘어떨 것 같다.’, ‘어떻게 해야 한다’는 등의 전문가 의견들이 빗물 쏟아지듯 등장하며 뉴스의 한 공간을 채웠다. 더욱이 미국보다 2달러나 저렴한 7.99 달러에 [더 보기]

윤종신의 4년

2016년 6월 24일

7년 차 걸그룹들의 멤버 탈퇴와 해체가 연달아 일어나며 상대적으로 가려진 소식 중 하나는 김예림의 전속 계약 종료다. [슈퍼스타k3](2011)에서 듀오 ‘투개월’로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시켰던 그녀는 비록 우승을 차지하진 못했으나, 방송 종료 후 ‘미스틱89’와 계약을 해내며 가수의 꿈을 [더 보기]

Live Review: Emi Meyer’s concert in Seoul 22/5/16

2016년 5월 27일

Emi Meyer 단독 공연 현장 (사진 출처 = Emi Meyer의 SNS)   5월 22일 일요일에 서울 혜화동 JCC 콘서트홀에서 Emi Meyer의 공연이 있었다. 오후 4시와 7시, 두 타임이 있었는데 앞 공연을 보기로 했다. 5월이지만 폭염이라서 그런지 가는 길에 땀이 좀 났다. 작년에 개관한 JCC 콘서트홀에 이번에 처음으로 가봤다. [더 보기]

편집장 vs 필자: 그 끊을 수 없는 애증의 고리

2016년 4월 1일

모든 것은 오해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필자는 괴롭다. 마감이 지났기 때문이다. 독촉 카톡이 온다. 1을 지우지 않는다. 음악웹진 10년 경력으로 다져진 노하우다. 난, 지금 아픈 거다. 아프고 싶다. 아플 거다. 편집장은 괴롭다. 노련한 필자를 상대하기 때문이다. 전화를 받지 않는다. 문자는 [더 보기]

Live Review: Iiro Rantala piano solo concert 11/3/16

2016년 3월 23일

©Jongkyu Kim 3월 11일 금요일에 핀란드의 피아니스트 Iiro Rantala의 솔로 콘서트를 보았다. 과거 여러번 내한공연을 한 그가 솔로 피아노 공연을 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연 장소는 서울 종로구 통의동의 오디오가이 스튜디오였다. 아직 꽃샘 추위가 완전히 가시지 않은 때라 경복궁역에서 나오자마자 [더 보기]
1 2 3 4